• 토양환경
  • 농업기상
  • 농약안전
  • 농업인건강
  • 농식품
  • NABIC
  • 유전자원
  • 온실가스
  • 신기술보급
  • 유기농
  • 농촌다움
  • 농기계
  • 곤충표본관
  • 병해충정보
  • 화분매개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전화번호, 기관명, 부서명, 첨부파일, 채용결과
유기벼 재배 위한 유기자원 사용 처방체계 구축
작 성 자 관리자 작 성 일 2018-03-07
조 회 수 256 전화번호
기 관 명 국립농업과학원 부 서 명 유기농업과

헤어리베치 등 유기자원 10종... '흙토람' 통해 서비스 -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유기농업으로 벼를 재배할 경우 유기자원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유기자원 사용 처방체계를 구축하고 유기자원 사용 처방서 발급 서비스를 시작했다.

유기벼 재배면적의 꾸준한 증가에도 불구하고 유기벼 재배 시 양분관리를 위해 유기자원을 얼마나 사용해야 하는지 처방 기준이 없어 많은 유기벼 재배 농가가 어려움을 호소해 왔다.

이에 농촌진흥청은 유기자원 분해 모델 개발 및 유기자원 선택 방법 개발 등을 통해 ‘유기벼 재배를 위한 유기자원 사용 처방체계’를 구축했다.

유기벼 재배를 위해 유기자원 사용 처방서를 발급받으려면 우선 논토양 시료를 채취해 가까운 시군 농업기술센터에 의뢰하면 무료로 시료를 분석해준다.

토양 분석 완료 후 토양환경보시스템 흙토람(soil.rda.go.kr)에 접속해 원하는 유기자원을 선택하면 토양진단 결과와 유기자원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다.

유기자원은 헤어리베치, 호밀, 자운영, 우분퇴비, 돈분퇴비, 계분퇴비, 가축분퇴비, 볏짚, 우박, 쌀겨 등 10종 중 겨울철 풋거름작물을 포함해 최대 2종까지 처방받을 수 있다.

농촌진흥청은 유기재배 농가가 다양한 작물에 대해 유기자원 사용 처방서를 활용할 수 있도록 올해 배추를 시작으로 다양한 밭작물로 유기자원 사용 처방체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렇게 축적된 자료는 친환경농산물 인증 및 유기재배지구 조성 사업 등 정책 수립에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국내 유기재배 면적은 연평균 4.2%의 증가율을 보였으며, 특히 유기벼 재배면적은 연평균 49.5%씩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

* 유기재배 면적(ha): ’14)18,306 → ’15)18,143 → ’16)19,862 (연평균 증가율 4.2%)
* 유기벼 재배면적(ha): ’14)2,947 → ’15)3,686 → ’16)6,583 (연평균 증가율 49.5%)
* 유기벼 생산농가(수): ’14)4,838 → ’15)5,727 → ’16)9,473 (연평균 증가율 39.9%)

농촌진흥청 유기농업과 이상민 농업연구관은 “유기농업 단지를 중심으로 유기자원 사용 처방서의 활용을 확대시켜 나갈 계획이다.”라며 “이를 통해 유기자원 사용 오남용을 예방한다면 생산비 절감은 물론 토양환경 보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문의] 농촌진흥청 유기농업과장 고병구, 유기농업과 이상민 063-238-2591

첨부파일 1 03-07-4_유기벼재배위한유기자원사용처방체계구축(농과원).hwp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평가하기
  • 담당자기획조정과 정동규
  • 문의전화063-238-2133
  • 갱신주기수시